Instagram is considered the most popular means of communication for famous artists with a worldwide audience.

As of April 2020, these 5 Korean actors have the highest number of followers on Instagram.

Check out the top 5 Korean actors with the most followers on Instagram below!

5. Ji Chang Wook

Ji Chang Wook‘s Instagram post is full of photos taken from his adventures around the world. And with 11,202,125 followers, it can be noticed that many people are “peeking” in his life.

Xem bài viết này trên Instagram

웃어 봅시다아 ?

Bài viết do 지창욱 (@jichangwook) chia sẻ vào

4. Nam Joo Hyuk

Despite being a model, Nam Joo Hyuk has become more successful as a talented young actor. Accordingly, he ranked fourth in the list of the most influencer on Instagram when attracting 11,254,052 followers. K-drama fans can see all the beautiful pictures of Nam Joo Hyuk.

Xem bài viết này trên Instagram

@dior

Bài viết do @ skawngur chia sẻ vào

3. Park Seo Joon

Park Seo Joon has 11,773,429 followers on Instagram. Here, Park Seo Joon shared the boldest photos from his daily life. K-Drama fans who love hit drama “Itaewon Class” certainly enjoyed all the precious behind-the-scenes footage shared on this account.

Xem bài viết này trên Instagram

?❌?⭕️

Bài viết do 박서준 (@bn_sj2013) chia sẻ vào

2. Lee Min Ho

With the all-new drama project The King: Eternal Monarch is about to launch in April this year, the owner of the Meteor Garden has ranked No. 2 on the list of kings on Instagram. Currently, Lee Min Ho has 12,682,444 followers, but in anticipation of the popularity of the new movie, the number will definitely increase.

1. Lee Jong Suk

The star who won the first place belongs to Lee Jong Suk. Currently, he has been on the road to perform his military service after finishing the movie “Romance Is A Bonus Book ”, working with Lee Na Young. The male actor garnered attention from audiences around the world with a staggering number of followers of 15,080,616.

Xem bài viết này trên Instagram

사랑하는 우리 팬들? 차은호를 사랑해주셔서,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배우로서 여러분을 만난 지 벌써 10년 정도가 된 것 같아요. 저도 제가 없는 낯섦의 시간에 아직 적응하는 중이지만, 여러분에게 마지막 인사를 제대로 전하지 못한 게 딱 하나 걸려서 이렇게 조금 늦은 인사를 남겨요. 특별하지 않아서 특별한 것이 세상에 참 많다고 하는데 그 중에 하나가 저인 것 같아요. 여러분 덕분에 특별해지는 저라서.. 이 드라마가 여러분에게 뭔가 선물이었으면 했어요. 그래서 연기를 어떻게 해야 할까 좀 더 고민하게 되고, 최대한 많은 모습 보여주고 싶어서 헤어, 의상도 다양하게 시도해 보기도 했는데 어땠나요? 저는 지나고 보니 더 잘해내지 못한 것 같아 조금 아쉽기도 하네요. 그런데 분명한 건, 차은호를 만나면서 연기를 함에 있어 조금 더 힘을 빼는 법을 배웠고, 제가 가진 것들을 온전히 꺼내놓는 방법을 이제서야 알게 된 것 같아요. 단순히 잘하고 싶다는 갈망 때문에 어느 순간 어렵고 무거워져서 스스로에게 계속 실망만 하던 시간들이 있었어요. 헌데 이 드라마를 통해 캐릭터에 보다 부드럽게 녹아드는 방법을 깨닫게 됐어요. 그동안 알고 있던 건데도 많은 것들이 달리 보이고 느껴지며 한 걸음은 더 어른이 된 거 같아요. 제가 오히려 너무 커다란 선물을 받은 것 같아서 감사하다는 말로 다 표현이 안돼요. 많이 보고 싶고, 점점 더 그리워지겠지만 조금 늦은 걸음으로 여러분에게 돌아갈게요. 작가님이 쓰신 꼬리말처럼.. 힘든 날 떠오르는 이름이 될게요. 여러분 마음 안에서 뿌리를 박고 가지를 뻗어 다정히 잎을 피워서 도려낼 수 없는 나무 같은 사람. 건강하게 잘 지내길 바라요. 늘 사랑합니다.

Bài viết do 이종석 (@jongsuk0206) chia sẻ vào